2017년 분야별 가장 많이 쓰인 디자인툴은? 스케치? 인비전?

 

2017년 12월 초, 흥미로운 설문 하나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2017년에 활용한 디자인 툴에 대한 설문조사였는데요. 직접 참여를 하진 못했지만, 결과가 어떻게 나올까 정말 궁금했는데 얼마전 웹페이지를 통해 상세 결과를 확인할 수 있게 되어 오늘 그 내용을 간략하게 정리해보려고 합니다. 이 설문은 2017년 12월초에 시작되어 최종적으로 전 세계 약 2,000명의 사람들이 참여하였으며, 설문 주제는 디자인 툴에 대한 내용이었습니다. 설문 결과는 총 11개에 걸쳐 확인 할 수 있는데요. 상세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 The 2017 Designer’s Toolkit
  • Demographics
  • Brainstorming & Ideation Tools
  • Wireframing Tools
  • Interface Design Tools
  • Prototyping Tools
  • Handoff Tools
  • Design System Tools
  • File Management & Version Control Tools
  • Monitoring Tools
  • Most Exciting Tools of 2018

 

 

 

가장 먼저 확인할 수 있는 내용은 ‘The 2017 Designer’s Toolkit’ 으로 디자이너들이 분야별로 어떤 툴을 많이 활용했는지에 대한 내용이었는데요. 총 8개 분야에 대한 결과가 있었습니다. 와이어프레임 제작과 인터페이스 디자인에는 스케치(Sketch)를, 프로토타이핑 작업에는 인비전(Invision)을, 파일 관리는 구글 드라이브(Google Drive)를 많이 활용한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습니다. 8개 항목 중, 스케치는 3개 분야에서 인비전은 2개분야에서 디자이너들의 선택을 받았네요. 스케치를 잡기 위해 어도비에서 야심차게 준비한 ‘XD’는 아직 영향력이 미미한 것으로 보입니다.

 

 

 

더 자세한 설문 내용을 확인하기 전, 국가별 응답 비율이 궁금했는데요.미국이 가장 많았고, 독일과 영국, 캐나다와 프랑스가 그 다음이었습니다. 100여개 이상의 국가에서 설문에 참여했다고 하니, 설문 결과가 더욱 흥미롭게 다가왔습니다.(물론 미국이 1/4을 차지했지만요) 응답자들의 세부 작업 환경도 살펴볼 수 있었는데, 사용자경험 디자이너, 제품 디자이너와 웹 디자이너의 비중이 2/3를 차지했고 사용하는 OS의 경우 맥이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디자이너와 애플의 궁합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네요.

 

 

 

디자이너들이 상황별로 활용한 디자인 툴에 대해 조금더 자세히 들여다봤습니다. 와이어프레임의 경우 앞서 말씀드렸던 것처럼 스케치가 압도적인 1위를 찾이했는데요! 2위가 어도비의 일러스트레이터였습니다. 스케치와 어도비의 차이는 5배 정도..!

 

 

 

그렇다면 프로토타이핑 툴에서는 어떤 세부 결과가 나왔을까요? 인비전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어도비 XD의 경우 HTML/CSS, Principle에 이어 4위를 차지했습니다. 인비전과의 차이는 5배 정도…!

 

 

 

파일 및 버전관리의 경우 구글드라이브가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는데, 드롭박스와의 표차가 크지 않았습니다. 3위는 깃허브네요.

 

 

 

설문 결과를 살펴보다 가장 재미있었던 부분은 바로 활용하는 OS에 따른 인터페이스 디자인 툴에 대한 내용이었습니다. 맥을 쓰는 유저들의 경우 스케치를 가장 많이 활용하고 있었고, 윈도우를 쓰는 유저들의 경우 포토샵과 일러스트레이터를 가장 많이 활용하고 있었습니다. XD도 결과에 포함되어 있고요. 아무래도 스케치를 윈도우에서 쓸 수 없기에 이런 결과가 나온 것 같습니다만, XD의 경우 포토샵과 일러스트레이터에 밀려 윈도우 유저들에게도 힘을 쓰지 못한다는 점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올해 상반기 Invision에서도 화면 디자인이 가능한 스튜디오라는 툴을 베타 서비스할 예정인데, 그 전에 자리를 잡지 못하면 인비전에게도 자리를 내주지 않을까 싶네요. 인비전은 2개월 전, ‘스튜디오(Studio)의 티저 영상을 발표한 뒤로 상세 기능 확인이 가능한 영상을 유투브 채널을 통해 꾸준히 업로드하고 있는데요. 영상을 통한 간접 체험임에도 스케치와 견주어 큰 부족함이 없어보이는 것이 사실입니다. 이런 기대는 설문의 마지막 질문인 ‘2018년 가장 기대되는 툴’에서도 그대로 드러났습니다.

 

 

 

인비전 스튜디오가 2018년 가장 기대되는 툴로 선정되었기 때문입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큰 기대를 하고 있는 툴이기도 하고요 🙂 나와 같은 역할과 업무를 담당하는 사람들이 어떤 툴을 활용해 작업을 하는지 살펴보는 일은 흥미로우면서도 많은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저는 기획자로 일을 하고 있지만, 기획자에게도 익숙한 툴들이며, 실제로 업무 진행 시 활용하고 있는 툴들이 많이 언급되었기에 더 재미있었습니다. 설문에 대한 전체 내용은 이 곳에서 확인이 가능하니 참고해주세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