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의, 드롭박스의, 스냅챗의, 도커의 초기 모습은 어땠을까? 서비스 초기 데모 영상을 한 곳에서!

      두 이미지를 보면, 어떤 서비스와 브랜드의 웹사이트인지 쉽게 알아보실 것 같은데요 🙂 첫 번째 이미지는 애플의 초기 웹사이트, 아래 이미지는 페이스북의 초기 웹사이트 모습입니다. 각각 2001년과 2004년에 만들어졌으니 2018년 지금의 기준에서 보면 조금은 촌스럽게 느껴질 수도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두 서비스의 초기 웹페이지를 보면 구조가 잘 짜여져있다는 생각도 들었는데요. 특히 애플의 경우

주요 기능 바로가기? 공간의 활용? 국내 서비스들은 플로팅 아이콘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을까?

  모바일앱과 웹을 사용하다보면 화면 오른쪽 하단에 다양한 종류의 아이콘이 위치한 것을 한 번쯤 보셨을 것 같은데요! 이는 PC와 비교하여 상대적으로 공간이 좁은 모바일 화면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하나의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서비스 메뉴를 한 눈에 보고 원하는 곳으로 바로 이동할 수 있는 것이 PC 웹이라면, 모바일에서는 2-3번에 걸쳐 도달할 수 있기 때문이죠. 주요

2017년 새롭게 등장한 아시아의 유니콘 중 4곳!

작년 12월, 2016년 새롭게 등장한 아시아의 유니콘은? 이라는 주제로 글을 발행한 적 있는데요! 2013년부터 쓰이기 시작한 ‘유니콘’은 기업가치가 10억 달러 이상인 비상장 스타트업을 뜻합니다. 전설의 동물 유니콘처럼 쉽게 만날 수 없다는 의미에서 나온 말이죠. 또한 기업가치 100억 달러가 넘는 스타트업을 데카콘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우버가 대표적)       미국 시장조사기관 ‘CB Insights’의 2017년 9월 보고서에 따르면 비상장 유니콘 스타트업은 총 214개(2017년 12월

10명 중 7명이 확인하는 리뷰, 서비스에서는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까?

  제품 구매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치는 ‘리뷰(후기)’ 낯선 동네에서 점심을 먹으려고 할 때, 우리는 스마트폰을 열어 근처 맛집을 확인합니다. 인스타그램 태그를 검색하거나, 망고플레이트와 다이닝코드 같은 맛집 서비스를 이용하기도 하죠. 대다수의 목적은 ‘정보’ 획득에 초점이 맞춰져 있습니다. 다만, 어떤 맛집이 있는지를 넘어 이 곳이 어떤 분위기이며 먹어본 사람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등 구체적인 내용들을 확인한다는 점이

[부록] 쇼핑 성공 확률을 높여주는 국내 스타트업 3

  온라인 쇼핑에 있어 ‘모바일’의 영향력이 점차 거세지고 있습니다. 지난 4일 통계청이 발표한 ’10월 온라인 쇼핑 동향’에 따르면 온라인 쇼핑 금액은 6조 3333억 원으로 작년 10월 대비 9.9% 증가했다고 합니다. 중요한 것은 ‘모바일 쇼핑 거래액’인데요. 4조 290억으로 전년 동월 대비 무려 22.4% 증가, 전체 온라인 쇼핑 거래액 중 63.6%를 차지했다고 합니다. 거래 10건 중 6건

내가 직접 만드는 라디오, 색다른 팟캐스트를 접할 수 있는 서비스 3

  귀로 즐기는 대표적인 콘텐츠, 팟캐스트 여전히 스트리밍으로 ‘음악’을 듣는 것이 출,퇴근 길 귀를 가장 즐겁게 하는 방법이지만 조금씩 ‘팟캐스트’가 자리를 잡아가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말이죠. 오디오 콘텐츠 시장에서 최근 가장 눈에 띄는 것이 팟캐스트이기도 하고, 짤막한 시간에도 좋은 정보와 이야기들을 접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사람들이 즐기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인기 팟캐스트의 경우에는 지상파 라디오

색다른 매력의 해외 전자상거래, 이커머스 서비스 3

  가장 빠르게 변화하는 이머커스! 최근 아마존에서 재미있는 비즈니스를 선보였습니다. 온라인을 통한 의류 구매에서 가장 불편한 점은 직접 입어보지 못한 채 옷을 사야한다는 점이었는데요.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 여러 기술들이 적용되기도 하고 운영적인 측면에서 언제든 교환이나 환불이 가능하다는 점을 어필하기도 했지만, 불편함을 해소하기에는 여전히 부족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이에 아마존은 실제 돈을 지불하지 않고 적게는 3개에서

맥주에서 취미까지, 눈에 띄는 국내 서브스크립션 커머스 3

  정기구독 어디까지? 두번째가 언제가 될지는 아직 명확하지 않지만, 제 첫 번째 창업 아이템은 ‘서브스크립션 커머스(정기구독 서비스)’였습니다. 홍보대행사에서 인턴을 하며, 인스턴트 음식과 믹스커피를 많이 마셨는데 6개월이라는 시간동안 몸이 많이 상한다는 것을 느끼게 되었죠. 그래서 직장인들이 일을 하며 조금이라도 건강한 주전부리를 챙겨먹을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고, 이를 정기구독 서비스로 발전시켜 ‘잇티박스’라는 서비스를 만들게 되었습니다. 한달에

2016년, 새롭게 등장한 아시아의 유니콘은?

2016년 아시아의 새로운 유니콘! 유니콘, 모든 스타트업들의 꿈이자 가장 큰 목표가 아닐까 싶은데요! 유니콘(Unicorn)이란 미국 ‘카우보이 벤처스’의 창립자 에일린 리(Aileen Lee)가 2013년에 만든 신조어로, 기업가치가 10억 달러 이상인 비상장 스타트-업(신생기업)을 뜻합니다. 전설의 동물 ‘유니콘’처럼 쉽게 만날 수 없다는 의미에서 나온 말이기도 하죠. 유니콘은 전 세계적으로 2014년 50여 개, 2015년에 100여 개로 빠른 속도로 늘어 2016년 ‘월스트리트저널’과

눈여겨보면 좋을, 12월 둘째주의 아시아 스타트업 3

아시아에서는 어떤 서비스들이 인기를? 원래는 매 주, 아시아의 스타트업 소식들을 정리하고 싶었으나! 아직 내공이 부족해 11월 둘째주에 이어 한달만에 두 번째 글을 발행하게 되었습니다. 국내도 아시아에 포함되지만, 국내를 제외한 아시아 국가들의 스타트업은 어떤 분야에서 어떤 서비스들을 어떻게 풀어내고 있는지 앞으로는 일주일 단위로 정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1.Mathbuddy(India) 출처 : http://www.mathbuddyonline.com/ 오늘, 첫 번째로 소개드릴 스타트업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