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초만에 사진의 배경을 지울 수 있다면?

– 누끼라는 말을 많이 들어보셨을 것 같습니다. 뺌 또는 빼다라는 의미를 가진 일본어로, 누끼를 따다. 라는 표현으로 자주 사용되곤 하죠. 원래는 인쇄 방법 중 하나로 글자는 하얀색으로 두고 배경에 색을 칠하는, 필요치 않은 부분을 빼내고 필요한 피사체만 인쇄되도록 하는 방법입니다. 디자인 작업에서도 맥락은 크게 다르지 않죠. 필요한 부분만 걷어내는 작업이니!  – 또 다른 의미로 접근해보자면,